중기청-중기중앙회-네이버 간 중소기업 인식개선 업무협약

중기청-중기중앙회-네이버 간 중소기업 인식개선 업무협약


일하기 좋은 우수 중소기업 소개 등 청년 취업 활성화 위해 협력키로



▲중기청-중소기업중앙회-네이버 업무협약체결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박성택 중소기업중앙회장, 주영섭 중소기업청장, 김상헌 네이버 대표이사 (사진제공: 중소기업청) ⓒ소비자저널▲중기청-중소기업중앙회-네이버 업무협약체결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박성택 중소기업중앙회장, 주영섭 중소기업청장, 김상헌 네이버 대표이사

(사진제공: 중소기업청) ⓒ소비자저널 [서울,소비자저널=정한기 기자]   중소기업의 우수성과 가능성을 바로 알림으로써 청년 취업을 활성화하려는 중소기업 인식개선 사업에 정부와 기업단체, 국내 최대 포털사이트가 힘을 모으기로 하였다.

주영섭 중소기업청장과 박성택 중소기업중앙회장, 김상헌 네이버 대표이사는 22일 오후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 본관에서 ‘중소기업 인식개선 및 청년 취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중소기업 인식개선 콘텐츠 및 우수 중소기업 정보 확산을 위한 상호간의 협력 사항과 발전 방향에 대해 의견을 나누었다.

협약의 목적은 중소기업의 성장성, 기술력, 유연성과 도전성 등 긍정적인 면모를 청년들에게 널리 알려, 청년층의 중소기업 유입을 촉진하고 청년 실업난을 완화하는 것이다.

이를 위해 네이버는 포털사이트를 포함한 다양한 정보 플랫폼을 적극 활용하도록 협조하며 중소기업청과 중소기업중앙회는 네이버의 플랫폼을 통해 확산될 콘텐츠를 제공한다.

구체적으로 중소기업청은 정부가 보유한 각종 우수 기업정보와 함께 중소기업 인식개선(’12년부터 사업 추진) 콘텐츠를 제공, 중소기업중앙회는 인식개선 콘텐츠의 개발·제공과 동시에 우수 중소기업 데이터베이스(DB)의 운영·관리를 수행하게 된다.

또한 본 협약에 명시된 공동 사업 이외에도 필요 시 테스크포스(T/F)팀을 운영하는 등 협력 사업을 지속 발굴·발전시켜 나갈 예정이다.

주영섭 청장은 “중소기업 일자리에 대한 편견과 부정적 이미지는 사실 정확한 팩트와 정보에 근거하기 보다는 미디어와 주변인들에 영향을 받은 경우가 많다”며 “금번 협약을 통해 중소기업의 긍정적인 모습이 제대로 조명되어 좋은 중소기업에 좋은 인력이 취업하는 선순환이 구축되고, 청년들이 중소·중견기업에서 새로운 희망을 꿈꾸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구독자들이 본 또 다른 기사 :

원본 기사 보기
기사작성 : 정한기 기자

News Syndication by SMBAfrou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