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소식) 광주 퇴촌 오는 17일부터 토마토 축제한다.

(지역소식) 광주 퇴촌 오는 17일부터 토마토 축제한다.



▲사진= 퇴촌토마토축제에서 어린이들이 토마토풀하고 있다. 사진제공:광주시▲사진= 퇴촌토마토축제에서 어린이들이 토마토풀하고 있다. 사진제공:광주시

(서울,소비자저널=정한기 기자) 광주 퇴촌 토마토 축제가 오는 17일부터 19일까지 3일간 퇴촌면 공설운동장에서 태양처럼!! 토마토처럼!! 이라는 주제(부제 : 태양처럼 열정적으로, 토마토처럼 건강하게)로 화려하게 펼쳐진다.

팔당호 청정지역에서 생산되는 각종 무공해 농산물을 직거래로 판매함으로써 생산자와 소비자를 보호하고, 수정벌을 이용한 친환경 재배방식의 고품질 토마토를 지역 특산품으로 정착하기 위해 개최되는 퇴촌토마토축제가 올해로 14회를 맞이했다.

행사 첫날인 17일에는 퇴촌면 새마을부녀회에서 마련한 토마토국수 무료 시식행사와 시립광지원농악단의 난타 공연 등의 식전행사로 축제의 흥을 돋운다.

광주 퇴촌토마토축제 14회 포스터


이어지는 개회식에는 개막선언과 내빈 축사, 축하공연, 내빈 및 축제 참가자가 함께하는 토마토 품평회가 열려 광주시 최고 품질의 토마토를 찾게 된다.

행사 둘째 날인 18일과 마지막 날인 19일에는 보물찾기 게임인‘황금토마토를 찾아라’ 이색 행사와 토마토 높이 쌓기, 토마토 던져서 받아먹기, 토마토 음료 빨리 마시기, 토마토 던지기, 토마토 구출 대작전 등 ‘토마토 레크리에이션’으로 참여 행사가 다양하다.

행사장 내에 마련된 특설부스(토마토 풀장)에서는 아이들이 신나게 토마토를 던지며 뛰어 놀 수 있는 ‘토마토야 놀자’ 프로그램이 마련돼 있어 벌써부터 기대를 모으고 있다.

지역 주민들의 감춰둔 노래실력과 장기자랑을 선보이는 ‘토마토 가요제’는 예선을 거쳐 본선대회가 행사장 메인 무대에서 18일 오후 7시에 열린다.

이밖에도 토마토를 활용한 요리경연 대회, 토마토 농가 체험행사, 토마토 품종별 전시관, 토마토 먹거리 장터, 연예인 초청공연, 주민자치센터 우수동아리 공연, 민물고기 체험 등 다양한 체험부스가 운영돼 행사기간 내내 관광객들의 오감을 모두 만족시켜 준다.

특히, 축제 기간에는 싱싱한 토마토를 시중가격보다 할인된 저렴한 가격으로 구입할 수 있으며 축제 후에는 토마토 팔아주기 운동이 펼쳐진다.

아울러 팔당호변 남종 분원마을에서는 팔당호에서 갓 잡아 올린 참붕어를 맛볼 수 있는 30여개의 붕어찜 전문음식점이 모여 있으며, 경안천 생태습지공원, 팔당물안개 공원, 팔당 전망대 등도 둘러 볼 수 있다.


구독자들이 본 또 다른 기사 :


원본 기사 보기
기사작성 : 정한기 기자

News Syndication by SMBAfrou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