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망콘텐츠 (게임, 음악, 뮤지컬, 애니-캐릭터) 에 프로젝트 금융 대출 시행한다,

창조경제 시대, 문화콘텐츠 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메자닌(투+융자) 금융의 특성을 가미한 “프로젝트 금융형 대출” 상품이 시범 운영된다.

중소기업청(청장 한정화)과 중소기업진흥공단(이사장 박철규)은 한국콘텐츠진흥원과의 협업을 통해 유망 콘텐츠(게임, 음악, 뮤지컬, 애니-캐릭터 등)에 대한 ‘프로젝트형 대출’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금번 시행하는 “프로젝트 금융형 대출”은 콘텐츠 분야의 특성을 감안한 “특정 프로젝트 단위”의 사업성 평가를 통해 지원하는 대출상품으로, 우선 지원대상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선정한 5대 킬러콘텐츠를 중심으로 게임, 음악, 뮤지컬, 애니-캐릭터 등 소외장르를 대상으로 하되, 정책자금의 공적기능을 고려, 대기업 중심으로 ‘수직계열화’가 이루어진 “영화”, 민간VC 선투자 프로젝트는 지원에서 제외한다.

“프로젝트 금융형” 대출의 세부 운용기준으로는 다음과 같다.

(1) (운용규모) 금융지원 방식 및 성격 등이 유사한 “투융자복합금융(‘14, 1,500억원)” 예산중 50억원을 재원으로 활용

(2) (융자대상) 문화콘텐츠산업 부문 특정 프로젝트 추진을 위해 설립된 문화산업전문회사(spc, “이하 문전사”)

(3) (융자조건) 대출기간 7년이내, 한도는 프로젝트당 최대 10억원(소요자금의 70% 이내), 금리는 4%, 이익참가부 사채 인수 방식

(4) (융자범위) 소요자금 대부분이 콘텐츠 제작비 등 경상적 경비가 주류..

Powered by WPeMatico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